회원 로그인
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.
그러나,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.
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.
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많이 본 글
댓글 많은 글

[아침울림] 버리지 못할 것이면 아름답게 만들자 : 정우식

구태익 | 2007.11.27 01:01 | 조회 806
대다수 장년층 인사들은 흑백 텔레비전과 검은 교복으로 상징되는 7~80년대를 지방에서 보냈을 것이다. 수도권에서 거주했다 해도 당시에는 근교에 맨땅이 많았고 자연과 쉽게 접할 수 있었던 생활이었다. 되돌아보면 추억의 한 장면이며 아름다운 기억이 아닐 수 없다.

온 종일 돌아다녀도 맨땅 한 번 밟을 기회도, 우물물을 마실 기회도 없는 현실에서, 젊은 날부터 현재까지 나의 인생관과 행동 방침의 중심축이 되었던 시(詩) 한 수는 윤동주님의 “자화상(自畵像)”이다.

물론 “자화상”의 제재나 배경이 내가 자랐던 시골의 풍경과 일치하고 있을 뿐 아니라 젊은 날 누구나 경험하는 자아 성찰 문제와 외모, 학업성적, 경제력, 이성교제 등에 대한 문제를 절묘하게 승화시킬 수 있는 단초를 제공하였기에 나는 이 시를 자주 되뇌곤 한다.

이 시의 시상은 우물가에 비친 자기 자신이 미워지고, 가엾어지고, 그리워하는 것인데 나는 이 시에서 “버리지 못할 것이라면 아름답게 만들자”라는 결론을 유추했으며 주변을 긍정적 시각으로 사랑할 수 있는 논리를 찾아내었다.

참회의 눈물이 나도록 직원을 야단치거나, 거래처가 망하지 않는 한 바꾸지 않는 것이나, 원로 정치가의 변심을 이해하는 것은 모두 ‘자화상’에서 승화된 버리지 못할 것에 대한 숙명과 마지막까지 예쁘고 아름답게 만들 수 있다는 희망이 있기 때문이다.

앞날이 창창한 직원을 조직에 큰 손해를 끼쳤다고 말없이 해고하거나, 조그마한 이익에 거래처를 수시로 바꾸거나, 한두 가지 흠집을 이유로 원로나 선배를 멸시한다면 예술과 사랑은 사라지고 윤활유 없는 기계만이 삐걱이는 사회가 될 것이다.

우물에 비친 한 사나이가 미워지고, 가엾어지고, 그리워지고 이제 추억이 되어 가는데 그 추억이 아름답고 예뻐지도록 나 자신에게 격려하고 또한 아름답게 변화할 수 있다는 희망을 가져본다.

========================

[정우식] : 한국일반여행업협회 회장을 맡고 있는 [정우식]님은 한국관광여행사 회장, PATA 한국지부 이사, 국내관광활성화 위원회 위원, 태권도 진흥재단의 이사 등으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, 2006년 관광의 날 은탑산업훈장 등을 수상한 바 있습니다.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1,192개(10/60페이지)
아무 말씀이나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
1012 [아침울림] 독서 : 장재창 구태익 996 2007.12.17 01:01
1011 [이성주의 건강편지] 아문센의 전략 구태익 962 2007.12.14 01:01
1010 [아침울림] 학문과 인생, 그리고 사랑 : 소진구 구태익 783 2007.12.03 01:01
>> [아침울림] 버리지 못할 것이면 아름답게 만들자 : 정우식 구태익 807 2007.11.27 01:01
1008 [마타하리의 죽음] : '이성주의 건강편지'에서 첨부파일 구태익 1302 2007.10.15 01:01
1007 답글 [정직한 사회]를 만들기 위해 구태익 838 2007.10.15 01:01
1006 20대에 해보면 평생 즐거운 20가지 구태익 914 2007.09.21 01:01
1005 [아침울림] 기쁘되 가련했던 내 청춘이 깃든 곳 : 귄기태 구태익 988 2007.09.13 01:01
1004 [아침울림] 그래, 다시 시작하자 : 김수정 구태익 1080 2007.09.10 01:01
1003 1주일 중 가장 행복한 시간 구태익 903 2007.09.09 01:01
1002 폴포츠의 성공 오페라 구태익 1323 2007.08.29 01:01
1001 답글 감동의도가니 박종희 823 2007.08.30 01:01
1000 [아침울림]땀은 절대 배신하지 않는다 : 황영조 구태익 1160 2007.08.13 01:01
999 [아침울림] 손거울 하나 : 한승원 구태익 929 2007.08.07 01:01
998 독수리가 80세까지 사는 이유 구태익 1697 2007.07.27 01:01
997 [아침울림] 문화에 대한 나의 이해 : 최윤엽 구태익 1000 2007.07.25 01:01
996 8개국 국제 청소년 축구대회 사진 천안시 774 2007.06.14 01:01
995 궁금한게 있습니다... 풀래 1119 2007.06.04 01:01
994 답글 Re: 궁금한게 있습니다... 구태익 1123 2007.06.04 01:01
993 답글 [RE]감사합니다... 김순래 954 2007.06.07 01:0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