회원 로그인
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.
그러나,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.
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.
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
경복-34

구태익 | 2001.11.19 01:01 | 조회 1719
아미산과 굴뚝은 전체가 보물 제811호로 지정되어 있다.

아미산은 화계(花階, 계단형 화단)를 만들어 그 위에 아름다운 화목(花木)과 괴석(怪
石,괴상하게 생긴 돌)이 담긴 석분(石盆,돌을 담은 그릇)을 배치하였고, 석지(石池,돌
로 만든 작은 연못. 돌확이라고도 함)를 두었는데, 함월지(涵月池, 달을 품은 못)와
낙하담(落霞潭,붉은 저녁노을이 어리는 못)이라는 매우 서정적인 이름을 갖고 있다.

또한 아미산은 교태전 온돌을 데우고 돌아나온 연기를 배출할 수 있도록 굴뚝을 두었
다. 북경에 갔을 때 자금성에서 굴뚝을 보지 못했다. 겨울에 영하 40도까지 내려가는
그 추운 땅에서 난방을 어떻게 하였을까? 그들은 온돌을 알지 못하였으니 화덕같은 것
을 이용하였겠지. 다음에 북경을 갈 일이 있으면 꼭 물어보아야겠다 : 2001년 11월18
일(일)

===================

2002년 북경에 갔었을 때 가이드에게 물어보니, 자금성은 숯을 사용하여 완전 연소를
시키므로 연기를 뿜지않는다는데.. 글쎄..??


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
92개(2/5페이지)